요새 피곤해서 그런지

부쩍 달달한 음식이 땡깁니다.

 

그래서 친구도 만날겸,

케익도 먹을 겸 해서

카페에서 약속을 잡았어요!

 

 

 

 

당근 케익!

사실 전 당근 케익을 그리 좋아하진 않는데 ㅎㅎ

친구가 좋아하는 케익이라서 시켜 보았습니당.

프로스팅에서 크림치즈맛이 진하게 나지 않아 아쉽...

당근이 너무 크게 씹혀서 아쉽..

 

 

 

 

예쁘길래 시켜본

수박 레드벨벳 케익!!

위에는 크림에 색소를 넣어서 수박 모양을 만들고,

아래는 레드벨벳 시트와 프로스팅이 겹겹이!

그냥 달달한 맛! ㅎㅎㅎ

예쁘긴 한데 특별한 인상은 주지 않았어요.

 

뭐 그래도 이렇게 두 종류의 케익을 먹었더니

당분간 단 음식 생각은 안 날 것 같네용! ㅎ

 

신고



티스토리 툴바